2019년 9월 22일(일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내일부터 1004섬 신안 ‘섬 원추리 축제’

  • 입력날짜 : 2019. 07.16. 18:59
1004섬 신안 ‘섬 원추리 축제’가 18-21일 홍도에서 개최된다.

‘문화재와 국립공원, 그리고 야생화를 보다’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번 축제는 홍도 1구-2구 마을의 육상 포토존과 신비로운 홍도의 해안선을 따라 피어난 원추리 꽃을 배경으로 하고 있다.

식물명이 별도로 존재하는 ‘홍도 원추리’는 다른 원추리에 비해 꽃이 유난히 크고 아름다우며 질감이 고와 관상 가치가 매우 뛰어나고 고유자생의 유전자원으로써 큰 가치를 지니고 있다.

또 ‘홍도 원추리’는 홍도의 인문환경과 역사를 함께하고 있다. 육지 주민이 보릿고개를 보낼 때 홍도 주민은 원추리 잎으로 나물을 만들어 먹으면서 배고픔을 견뎌 냈다. 원추리 꽃이 지고 나면 원추리 잎을 잘라 새끼를 꼬아 띠 지붕을 만들고 배 밧줄, 광주리 등 생활에 필요한 필수도구를 만들어 쓰면서 살아왔다.

제1회 섬 원추리 축제는 원추리 섬 선포식, 문예공연, 관광객 및 주민 노래자랑, 홍도 특산물 체험하기 등 다채로운 이벤트도 병행한다./신안=양훈 기자


신안=양훈 기자         신안=양훈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