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9월 19일(목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고흥군, 인구유입 정책 추진 박차
5개년 계획 수립 2022년 인구감소율 제로 목표

  • 입력날짜 : 2019. 07.18. 18:11
고흥군이 인구유입 정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고흥군은 18일 “최근 군청 우주홀에서 송귀근 고흥군수, 관계자, 군민 등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처음으로 ‘2019 인구의 날 기념식’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기념식에서는 식전행사로 이주여성의 9인조 다울림 북공연, 어린 아동들의 부모님 은혜 웅변 등 축하 공연과 1부 기념식에는 저출산 극복을 위한 출산가정 축복꾸러미 참여 단체(개인) 감사패, 다자녀 가족사랑 다자녀(5명 이상)엄마 표창, 제1회 가족사랑 행복동행 출산친화 가족사진·UCC 공모전 시상식으로 진행됐다.

또한 아이키우기 건강한 고흥 퍼포먼스가 펼쳐졌고 2부 행사에서는 웃음치료사 김영식 강사의 ‘웃음으로 하나되는 행복’이라는 주제로 특강을 가졌다.

송귀근 군수는 “저출산과 인구감소는 결국 청년들이 고흥군을 떠남으로써 발생한 원인”이라며 “젊은이들이 고흥에서 일하면서 아이를 낳고 건강하게 키울 수 있도록 ‘고흥애 청년유턴 정책’을 펴나가고 있으며 군민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동참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세계 인구의 날은 1987년 7월 11일 세계인구가 50억명을 넘은 것을 기념하기 위해 UN산하 국제연합개발(UN)이 지정한 국제 기념일로 우리나라에서는 저출산·고령사회기본법(2011년 8월 4일)을 통해 인구문제 관심을 촉구하기 위해 매년 7월 11일 기념일로 정했다.

한편, 고흥군에서는 인구절벽의 현실을 극복하기 위해 지난해 전국 최초 인구정책과를 신설했다. 또 2040청년 맞춤형 인구정책을 통해 청년유입 및 태어난 아이가 밝고 건강하게 성장하는 아이행복, 지역공동체 활성화로 삶의 질을 높이는 귀향귀촌 등 3대 전략 9대 과제 50개 시책을 담은 인구정책 5개년(2018-2022) 계획을 수립, 2022년까지 인구감소율 제로화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고흥=신용원 기자


고흥=신용원 기자         고흥=신용원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