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9월 22일(일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회

허석 순천시장 불구속 기소

  • 입력날짜 : 2019. 07.23. 19:26
광주지검 순천지청은 지역신문 발전기금을 유용한 혐의(사기)로 허석 순천시장을 불구속 기소했다고 23일 밝혔다.

또 허 시장과 함께 지역신문에서 일했던 편집국장 A(52)씨와 총무 B(44)씨도 같은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

허 시장은 지역신문 대표로 일하던 2006년부터 2011년까지 6년간 지역 신문발전기금 가운데 인건비에 해당하는 1억6천300만원을 편취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은 신문사 프리랜서 전문가와 인턴기자 등 7명의 계좌에 인건비를 보낸 뒤 다시 신문사 계좌로 돌려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인건비를 신문사에 돌려준 인턴 기자 등은 검찰 조사에서 ‘신문사의 요구로 돌려줬다’고 말하거나 ‘신문사를 후원하기 위해 돈을 줬다’는 등 진술이 엇갈리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종철 전 순천시의원은 지난해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허 시장이 지역신문 대표 재직 시절 7년여간 5억7천만원의 보조금을 유용했다며 지난해 6월 말 검찰에 고발장을 접수했다./순천=남정민 기자


순천=남정민 기자         순천=남정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