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 14일(월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특집

곡성 ‘백세미’ 수도권 공략 나선다
친환경유기농 무역박람회 참가 홍보관 운영 ‘인기’
10㎏ 500포 증정 이벤트…소비자 이구동성 극찬

  • 입력날짜 : 2019. 08.08. 18:11
유근기 곡성군수는 최근 서울 삼성동 코엑스 A홀에서 개최된 ‘제18회 친환경유기농 무역박람회’에서 곡성 대표 작물인 ‘백세미’를 집중 홍보했다. /곡성군 제공
곡성군 대표 유기농 쌀인 ‘백세미’가 수도권 공략에 나섰다.

곡성군과 석곡농협은 최근 서울 삼성동 코엑스 A홀에서 개최된 ‘제18회 친환경유기농 무역박람회’에서 유기농 쌀 백세미 홍보관을 운영해 소비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친환경유기농무역박람회에서는 친환경농산물 홍보관 운영과 전국친환경농산물품평회, 해외바이어 초청, 수출 상담 등을 진행했다.

전국의 친환경유기농 제품들이 소비자와 바이어들에게 선택받기 위해 치열하게 경쟁하는 각축장이다.

(사)한국유기농협회가 주최하며 월간 친환경과 ㈜월드전람이 주관해 진행했다.

올해로 세번째 참가한 곡성군은 ‘누룽지향 가득한 특허쌀 유기농 백세미’라는 타이틀로 홍보관을 운영했다.

현장에서 백세미로 밥을 짓자 박람회장에 가득 누룽지향이 전해지며 방문객들의 발길을 불러 모았다.

백세미를 시식한 방문객들은 특유의 식감과 누룽지향에 “반찬 없이 밥만 먹어도 될 정도”라며 극찬했다. 홍보관 한 편에서는 1㎏, 4㎏, 10㎏ 포장 백세미가 불티나게 판매됐다.

백세미 홍보를 위해 유근기 곡성군수도 직접 홍보관을 찾았다.

유 군수는 “곡성 백세미의 쫄깃한 식감과 은은하게 퍼지는 누룽지 향은 옛날 어머니가 해주시던 가마솥 밥을 떠올리게 해준다”며 “올해 말까지 30억원을 투입해 백세미 도정공장 등 기반구축사업이 완공되면 한 단계 더 높은 밥맛을 만나게 될 것”이라고 방문객들에게 적극적으로 백세미를 홍보했다.

한승준 석곡농협조합장은 “최근 일본 수출규제로 일본여행을 취소한 국민에게 10㎏ 백세미 500포를 증정하는 이벤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며 “이번 박람회에서 방문객들의 뜨거운 관심에 백세미의 인기를 다시 한 번 실감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곡성대표 유기농 쌀 백세미는 2017년 친환경유기농박람회에서 국회의장상, 2018년에는 농식품부장관상을 수상하는 등 명실공히 전국 최고의 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곡성=안용식 기자


곡성=안용식 기자         곡성=안용식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