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 18일(금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특집

道, 친환경양식어업 2곳 선정 30억 확보
미꾸라지 스마트양식·바이오플락 새우 양식시설 구축

  • 입력날짜 : 2019. 08.08. 18:11
전남도는 8일 “해양수산부에서 추진하는 ‘2020년 친환경 양식어업육성사업’ 공모에 미꾸라지와 새우 양식시설을 구축하는 2개소가 선정돼 30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친환경양식어업육성사업’은 기르는 어업의 기반 시설을 확충하고 기술 개발·보급을 촉진하며 수산종자 및 양식시설을 친환경·첨단시스템으로 전환하기 위해 해양수산부에서 전국을 대상으로 공모한 것이다.

해양수산부는 올해 약 한 달간 모집 기간을 통해 전국 7개 시·도, 14개 과제를 신청받아 선정위원회 심사를 거쳐 최종 10개 과제를 선정했다.

전남도는 사업비 20억원 규모의 친환경 미꾸라지 스마트양식시설 구축, 10억원 규모의 ICT 예방양식 바이오플락 새우 양식시설 구축 등 2개 과제가 선정돼 첨단 친환경 양식 기반 구축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근석 전남도 해양수산국장은 “지속적인 양식산업 발전 및 생산성 향상을 위해 첨단친환경 양식시설을 더욱 확충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해양수산부 공모 사업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활기찬 어촌 건설에 기여토록 하겠다”고 말했다./김재정 기자


김재정 기자         김재정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