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9월 24일(화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회

순천 어린이집 앞서 어린이·교사 6명 벌에 쏘여

  • 입력날짜 : 2019. 09.10. 18:28
순천 한 어린이집에서 3-6살 어린이와 교사 등 6명이 한꺼번에 벌에 쏘이는 사고가 발생했다.

10일 순천소방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57분께 순천시 한 어린이집 앞 화단에서 어린이 5명과 담임교사 1명이 벌에 쏘였다는 119 신고가 접수됐다.

벌에 쏘인 어린이들은 통증과 고열 등의 증상으로, 담임교사는 저혈압과 호흡곤란 증세로 병원에 이송됐다.

아파트 단지 내에 위치한 이 어린이집 앞에는 화단이 꾸며져 있었는데 이곳에 벌집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벌집이 있는 줄 몰랐던 어린이집 교사와 아이들은 야외 활동을 하려다 이 같은 피해를 본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당국은 어린이들과 교사에 대한 구급 조치를 마친 뒤 벌집 제거 등 안전조치를 완료했다./순천=남정민 기자


순천=남정민 기자         순천=남정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