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0월 17일(목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실시간 뉴스

주승용, 여수산단 폐수처리시설 국비 86억7천만원 확보

  • 입력날짜 : 2019. 09.22. 19:25
주승용 국회부의장(바른미래당, 여수을)이 22일 여수국가산업단지 공공폐수처리시설 증설과 공공폐수처리시설 노후 폐수관로 정비 및 조사 사업을 2020년도 국가예산안에 반영했다고 밝혔다.

여수산단 공공폐수처리시설 증설 사업은 중흥처리장 여유부지에 공공폐수처리시설을 증설해 안정적인 폐수처리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총사업비는 724억이며, 69억2천만원이 내년도 예산안에 반영돼 앞으로 2023년까지 4년간 국비 507억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공공폐수처리시설 노후 폐수관로 정비 및 조사 사업은 노후 폐수관로의 균열, 함몰 등을 개량해 사업장 폐수 유출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한 사업이다. 총사업비는 455억원이며, 17억5천만원이 2020년 예산안에 반영되어 2022년까지 3년간 국비 318억원을 투입된다.

당초 동 사업은 정부 예산안에 반영되지 않았지만, 주 부의장이 여수시의 요청을 받아 기획재정부 등 중앙부처 간부들을 만나 지역현안의 당위성과 시급성을 설명하는 등 전 방위적인 활동 끝에 이뤄낸 성과이다.

주 부의장은 “여수산단 내 대형배출업소의 공장 신·증설 계획에 따라 폐수배출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공공폐수처리시설 증설 사업을 통해 안정적인 폐수처리가 가능하게 됐다.”고 밝혔다.

또 “국가소유 폐수관로에 대한 표본조사 결과, 평균불량률이 49% 수준으로 노후화된 폐수관로의 균열·함몰 등 폐수가 유출될 경우, 대규모 환경오염사고 발생 위험성이 높다.”며, “노후 폐수관로 개량을 통해 관로 파손으로 인한 환경사고 등 2차 피해최소화 및 공공폐수처리시설의 운영효율을 높일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김진수 기자         김진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