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9일(월요일)
홈 >> 특집 > 교육

동강대, 광주 드론산업 성장 이끈다
31사단과 ‘학위취득 희망자 교육 지원’ 업무협약
호남 전문대학 최초 드론과 육군 시범부대 맞손
30여종 장비 활용 전문인력 양성 선두주자 입지

  • 입력날짜 : 2019. 10.07. 18:56
동강대학교가 제31보병사단과 최근 ‘드론학과 학위취득 희망자 교육 지원과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동강대학교가 국가 신성장 동력인 드론산업의 지역 내 활성화를 위해 군·학 협력 체계를 구축했다.

동강대는 최근 교내 본관 장원홀에서 이민숙 총장과 제31보병사단 소영민 사단장이 참석한 가운데 ‘드론학과 학위취득 희망자 교육 지원과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동강대는 협약을 통해 드론전문가 양성과 관련 산업 발전을 견인한다는 목표다.

특히 협약은 호남권 전문대학 최초 드론과를 운영한 대학과 육군 드론봇 전투체계 시범부대가 굳게 손잡아 그 의미가 깊다. 동강대는 30여 종의 드론 장비 등 다양한 인프라를 활용해 전문 인력 양성에 힘쓰고 있다. 특히 협약에 앞서 광주소방안전본부 119특수구조단, 광주서부경찰서, K-water 영산강보관리단 등 여러 기관과도 협력해 드론을 활용한 활동을 적극 펼치고 있다.

또 광주 북구와 함께 광주고용노동청의 ‘지역·산업맞춤형 일자리창출 지원 사업’을 진행했고, 드론을 활용해 초 중학교 의무교육인 소프트웨어 코딩(SW Coding) 지도 강사 육성 프로그램도 실시했다. 동강대 드론과는 올해 열린 고흥드론레이싱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하는 등 참가 대부분의 학생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31보병사단도 지난 5월 광주시와 북구 등 지자체와 드론 테스트베드 구축 관련 협약을 맺었고 육군 드론봇 전투체계 시범부대로 선정돼 드론 국방산업 발전에 선두주자로 나서고 있다. 또 11월2-3일 ‘2019 빛고을 드론 페스티벌’을 통해 미니드론레이싱 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소 사단장은 “전국 지자체나 기관, 학교 등에서 드론 활성화 활동은 활발하지만 광주 지역처럼 민·관·군·경·산·학·연이 협조해 힘을 모으는 사례는 거의 없다. 이에 이번 협약이 매우 뜻깊다”고 말했다.

이 총장은 “동강대는 드론 산업 성장을 위해 일찌감치 관련 학과를 개설하고 인재를 키우고 있다”며 “31사단, 지자체 등과 발맞춰 알찬 결실을 맺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김종민 기자


김종민 기자         김종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