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1월 15일(금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무진기행’ 순천서 전국 대학생 백일장
내일 순천문학관 수상작 창작지원금 총 660만원
입상 작품 작품집 발행…전국 대학·도서관 배부

  • 입력날짜 : 2019. 11.07. 18:19
한국문단에 감수성 혁명을 일으킨 소설가 김승옥 작가의 고향이자 소설 ‘무진기행’의 배경인 순천에서 전국 대학생들이 모여 글쓰기 솜씨를 뽐낸다.

순천시는 7일 “오는 9일 순천문학관에서 김승옥 소설가의 작품 ‘무진기행’의 무대인 순천만을 배경으로 ‘제14회 전국 대학생 순천만 무진기행 백일장’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문인협회 순천지부(지부장 전흥남)가 주최하는 이번 백일장은 문화체육관광부와 전남도, 순천시, 순천시의회 후원으로 9일 오전 10시부터 순천문학관에서 펼쳐진다.

이번 백일장의 참가 대상은 문예창작활동에 관심이 있는 대학생이며 주제는 행사 당일 현장에서 제시될 예정이다.

시상은 순천문인협회가 위촉한 문인들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차상 2명(전남지사상), 차하 4명(순천시장상), 참방 6명(순천시의회의장상), 장려 10명(한국문인협회 순천지부장상)을 선발하게 된다.

입상자에게는 등위에 따라 창작지원금 총 660만원을 차등 지급하며 입상 작품은 별도의 수상 작품집으로 발행, 전국 대학교와 주요 도서관 등에 배부할 예정이다.

전흥남 한국문인협회 순천지부장은 치열한 문학정신과 창작 열의를 지닌 문인 지망생들이 많이 참여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명실상부한 신인 등용문으로 성장해 온 전국대학생 순천만 무진기행 백일장을 더욱 빛내주기 바란다 며 향후 우수 입상자들에 대한 등단 지원에도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순천문인협회가 지난해 김승옥 선생이 자리를 함께한 가운데 개최한 제13회 전국대학생 순천만 무진기행 백일장에는 전국 주요 대학교의 문인 지망생과 가족을 포함한 순천문학관 방문 관광객, 순천문인협회 임원 및 회원 등 300여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순천=남정민 기자


순천=남정민 기자         순천=남정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