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월 22일(수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불갑산상사화축제 ‘내고향명품축제 대상’
올해 23만3천919명 방문…주민 참여 등 모범 축제 호평

  • 입력날짜 : 2019. 11.11. 18:34
영광군 불갑산상사화 축제가 최근 국회 본관 귀빈실에서 열린 제 3회 대한민국내고향명품축제 시상식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올해 영광불갑산상사화 축제는 지난 9월18일부터 24일까지 7일간 개최돼 23만3천919명의 관광객을 유치하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영광군 제공
영광불갑산상사화축제가 대한민국내고향명품축제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영광군은 11일 “최근 국회 본관 귀빈실에서 열린 제3회 대한민국내고향명품축제 시상식에서 영광불갑산상사화축제가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수상은 지난 2월22일 제7회 대한민국축제콘텐츠대상 ‘프로그램 연출 우수부문’에 선정된 데 이은 쾌거다.

대한민국 내고향명품축제는 한류문화산업진흥원과 도전한국인운동본부가 주관하고 대한민국 헌정회 등이 후원하는 시상식으로 대한민국 각 지역의 성공적인 축제를 선발해 국민들에게 모범축제 공유와 지역관광 정보제공을 하고자 축제전문가와 시민단체 등 전문가 28명의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영광불갑산상사화축제는 지역의 고유한 문화와 전통을 살리고 축제 전반에 주민이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등 전형적인 모범축제의 모습과 향후 지속 발전 가능성이 높다는 평가를 받았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대한민국에서 개최되는 수많은 축제 중에서 영광불갑산상사화축제가 선정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수상은 축제 발전을 위해 노력하시는 김용식 추진위원장을 비롯한 축제 관계자 여러분의 노고와 군민 여러분의 성원과 참여가 있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 군수는 “무한한 발전 가능성을 지닌 영광불갑산상사화축제가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적인 축제로 발전할 수 있도록 풍성하고 특색있는 콘텐츠를 준비하여 보답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전남도 대표축제이자 문화체육관광부 육성축제인 ‘제19회 영광불갑산상사화축제’는 지난 9월 18일부터 24일까지 7일간 불갑사 관광지 일원에서 23만3천919명의 관광객을 유치하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영광=김동규 기자


영광=김동규 기자         영광=김동규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