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월 22일(수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해남 치매헤아림 봉사단 활동 ‘호평’
치매예방 위한 지역사회 네트워크 조성 역할

  • 입력날짜 : 2019. 11.12. 18:36
해남군이 지역사회와 함께 치매극복과 인식개선을 위한 활동에 적극 나서 눈에 띄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해남군은 12일 “최근 해남 보건소 2층 보건교육실에서 치매 헤아림 봉사단과 함께하는 치매극복 행사를 갖고 천연염색 스카프 만들기 등 치매예방 공예 프로그램을 운영했다”고 밝혔다.<사진>

이번 행사는 헤아림 봉사단 50명이 참여해 치매안신마을로 선정된 해남읍 해리 마을 주민 56명과 함께 치매 예방활동 및 인식 개선 캠페인을 펼쳐 큰 호응을 얻었다.

현재 2기까지 배출된 해남군 치매헤아림 봉사단은 치매예방 운동법 등을 교육하고 치매 가족교실 등에서 봉사활동을 실시하는 등 치매 파트너 플러스로 맹활약하고 있다.

치매 파트너 플러스는 치매안심센터 내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어르신들의 치매예방 및 인지강화 프로그램 활동을 돕고 치매인식개선 캠페인 참여와 치매 예방운동법·예방수칙 홍보 등을 통해 치매 친화적 지역 분위기를 조성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해남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치매파트너 플러스 양성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치매예방을 위한 지역사회 네트워크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해남=박필용 기자


해남=박필용 기자         해남=박필용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