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2월 16일(월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람들

전남경찰청-적십자 광주전남지사 ‘범죄피해자 지원’ 협약

  • 입력날짜 : 2019. 12.02. 21:12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와 전남지방경찰청은 최근 전남지방경찰청 접견실에서 ‘범죄피해자 지원 및 나눔’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박흥석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회장과 김남현 전남지방경찰청장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건전한 나눔 문화 확산과 실천을 통한 사회안전망 강화를 위해 3개 분야 8개 협력사업을 체결했다.

협약분야는 ▲범죄피해자 보호·지원 확대 ▲사회적 약자를 위한 나눔 실천 ▲국민 안전을 위한 상호협업으로 사회적 가치 실현을 통한 건강한 공동체를 만들기 위해 논의됐다.

범죄피해자 보호·지원 확대는 대한적십자사 대표 지원사업인 희망풍차 위기가정 긴급지원을 통해 기존에 지원대상인 4대 취약계층 뿐만 아니라 범죄피해자 및 순직경찰관 유가족 중에서 사각지대에 놓여 위기상황에 처한 가정을 발굴해 맞춤형 통합 솔루션(생계지원, 의료지원, 교육지원, 주거지원 등)을 지원하고 적십자사에서 운영 중인 재난심리회복지원센터와 연계해 심리상담 지원도 펼칠 계획이다.

사회적 약자를 위한 나눔 실천에는 적십자사 시설(제빵 등)과 연계해 경찰관의 봉사활동을 장려하고 헌혈을 통한 생명 나눔과 범죄피해자 지원 및 적십자 인도주의 활동을 위한 기부프로그램에 참여한다.

국민안전을 위한 상호 협업에서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는 전남지방경찰청 소속 경찰관을 대상으로 응급처치와 심폐소생술 등 안전지식을 보급하고 전남지방경찰청에서는 청소년적십자(RCY) 단원들의 청소년경찰학교 체험을 장려한다./김동수 기자


김동수 기자         김동수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