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3월 29일(일요일)
홈 >> 오피니언 > 기고/칼럼

국민이 행복한 아름다운 선거

  • 입력날짜 : 2020. 02.18. 18:40
올해 4월 15일 실시되는 제21대 국회의원선거에 있어 만 18세(2002.4.16. 이전 출생)의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이 처음으로 소중한 선거권을 행사할 수 있게 되었다.

선거를 통하여 18세의 고등학생도 세상을 바꾸는 일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되었고, 교실 안에서 지식으로만 존재하던 민주주의가 삶을 바꾸는 힘을 갖고 이론에서 실천으로 옮길 수 있게 된다는 점에서 커다란 변화라고 할 수 있을 것이다. 물론 교육현장의 정치화 등 혼란이 우려된다는 걱정도 있는 것은 사실이나 오히려 선거권이 점차 낮아지는 사회변화에 맞게 중·고등학교에서부터 민주시민교육 등 정치에 대한 교육을 시도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이 된다.

새내기 유권자뿐만 아니라 성인들도 제대로 된 민주시민교육을 받아본 적이 없다. 정당이나 후보자에 대한 선택도 정책보다는 출신지역이나 혈연, 학연, 경험에 의존하는 경우가 많은 것이 사실이다.

현대사회는 평생학습시대다. 올바른 선택을 위한 민주시민 교육은 학교를 졸업한 이후에도 반드시 필요하기에 국가차원에서 이러한 노력을 기울여 주었으면 좋겠다.

선거관리위원회에서는 이번 국회의원선거에서 18세 유권자가 스스로 판단하고 합리적인 선택을 할 수 있도록 모바일이나 인터넷, 선거전문강사의 방문 안내 및 각종 매체를 통하여 투표 참여의 의미, 선거 절차와 방법, 학교에서 지켜야 할 선거운동 방법, 후보자 정보와 공약 등을 최대한 안내하고 홍보할 예정이다.

각 정당 및 후보자들의 공약, 후보자의 자질과 경력, 전과기록 등을 꼼꼼하게 살펴보고 올바른 선택을 하는 것은 18세 유권자를 포함한 우리 유권자 모두의 몫이다.

이러한 새내기 유권자와 청·장·노년층이 어우러져서 4월15일 국회의원선거가 국민 모두가 행복한 축제의 아름다운 선거가 되었으면 한다./엄기용·순천시선관위 사무국장


엄기용·순천시선관위 사무국장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