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9월 25일(금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사회

해경, 여수서 바다에 빠진 관광객 2명 구조

  • 입력날짜 : 2020. 08.11. 17:52
여수에서 20대 관광객 2명이 바다에 빠졌다가 해경에 구조됐다.

11일 여수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41분께 여수시 종화동 해양공원에서 사람이 물에 빠졌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해경은 해경구조대와 파출소 연안구조정을 급파해 A(21)씨와 B(26)씨 등 2명을 구조했다. 사고 당시 A씨는 술을 마시다 실수로 바다에 빠졌고, 이를 목격한 B씨가 구조하기 위해 물에 뛰어든 것으로 알려졌다.

해경 관계자는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많은 관광객이 해안가에서 추락하는 사고가 종종 발생한다”며 “익수자를 발견하면 119에 신고한 후 부유물 등을 던져 익수자가 잡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당부했다./여수=김진선 기자


여수=김진선 기자         여수=김진선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