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10월 30일(금요일)
홈 >> 특집 > 의료/웰빙

아이안과 진월본점, 망막센터 개소

  • 입력날짜 : 2020. 10.13. 20:18
아이안과는 망막 질환 조기 발견과 예방을 위해 진월본점 6층에 망막센터를 개소했다고 13일 밝혔다.

망막은 안구를 카메라에 비유했을 때 필름에 해당하는 신경조직으로, 문제가 발생하면 심각한 시력 저하를 유발한다.

망막센터의 진료는 한국망막학회 정회원 최광주 원장과 정지성 원장이 맡는다.

진단의 정확성을 높이고 통증을 줄이기 위해 백내장 망막 수술 장비(Alcon Constellation)와 황반변성 및 당뇨망막병증에서 망막 및 맥락막의 혈관 상태를 파악할 수 있는 광간섭단층혈관촬영기(OCTA)를 추가 도입했다.

눈은 한 번 손상되면 재생이 어려운 신체 조직으로, 40세가 넘으면 황반변성·당뇨망막병증·녹내장 등 3대 실명 질환이 크게 증가한다.

최근 질병관리청·대한안과학회의 공동 조사 결과 40세 이상에서 노인성 황반변성 13.4%, 녹내장 3.4%, 당뇨병 환자 중 당뇨망막병증이 19.6%의 유병률을 보였다.

그러나 높은 유병률과는 반대로 안과 검진은 녹내장 25.8%, 당뇨망막병증 23.5%, 노인성 황반변성 3.5%에 그쳤다.

전문가들은 3대 실명 질환은 늦게 발견할수록 회복이 힘들지만 연 1회 안저 검사로 질환을 80% 막을 수 있다고 보고 있다./오승지 기자


오승지 기자         오승지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