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2월 26일(금요일)
홈 >> 뉴스데스크 > 정치

광양항 해양산업클러스터 준공…블루오션 창출 기대

  • 입력날짜 : 2021. 01.17. 19:03
전남도는 17일 “광양항에 추진된 해양산업클러스터 사업이 최근 완료돼 새로운 해양 블루오션 창출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신규 항만 건설로 유휴화된 광양항의 중마 일반 부두 및 컨테이너 1단계 4번 선석에 해양관련 산업 집적 및 융복합 촉진을 위해 해양산업클러스터 사업이 추진됐다. 2018년부터 2020년까지 리모델링 공사 기간을 거쳐 최근 준공됐다.

해양산업클러스터 사업은 광양항 유휴 부두를 해운 항만물류 R&D 테스트 베드로 구축하기 위한 것이다. 국가와 지자체(도·광양시), 여수광양항만공사가 122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해운 항만물류와 관련된 연구개발센터, 전시관, 성능시험실, 교육 시설, 사무실 등을 구축했다.

특히 광양항 해양산업클러스터 핵심 사업으로 해운항만물류 R&D 테스트 베드와 함께 스마트자동화 항만 테스트 베드도 갖췄다. 광양항에 항만물류 R&D 분야와 융복합 가능한 테스트 베드 클러스터가 조성됨에 따라 항만물류산업의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이 기대된다.

현재 클러스터에 입주가 확정된 곳은 1개 기관이며 앞으로 여수광양항만공사는 입주자 모집 공고 등을 통해 적극적인 유치 활동을 벌일 계획이다.

강성운 전남도 해운항만과장은 “광양항 해양산업클러스터 준공으로 항만물류 국가 경쟁력 강화, 지역 경제 활성화 등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며 “생산·부가가치 유발, 취업 등 경제적 효과를 유도해 광양항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김재정 기자


김재정 기자         김재정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