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4월 17일(토요일)
홈 >> 광주전남 > 지역

코로나 피해 농업분야 재난지원금 지급
함평군, 소농 30만원·분야별 피해 100만원
‘경영·영농지원 바우처’…이달 말까지 접수

  • 입력날짜 : 2021. 04.07. 19:58
함평군이 코로나 극복 정부 4차 재난지원금에 농업 분야가 포함됨에 따라 오는 30일까지 농업 분야 재난지원금 신청 접수를 받는다.

농업분야 재난지원금은 크게 두 가지로 경지 면적 0.5㏊ 이하 영세농 가구(2천374농가)에는 30만원 상당의 ‘소규모 농가 한시 경영지원 바우처’가 지급된다.

또한 코로나19로 매출 감소 피해를 입은 화훼농가, 친환경농산물 학교급식 납품 농가, 농촌체험휴양마을은 100만원 상당의 ‘코로나 극복 영농지원 바우처’가 지급된다.

소규모 농가 한시 경영지원 바우처는 2020년 소농직불금 수령 농가가 이달 5일부터 오는 30일까지 농지소재지 관할 농·축협에 방문 신청하면 된다.

신청 후 농협 신용·체크카드로 지급된 바우처 포인트는 지급일로부터 90일 이내에 사용해야 하고 기간이 경과하면 사용할 수 없다.

코로나 극복 영농지원 바우처는 오는 14일부터 30일까지 읍·면사무소에 방문 신청하거나 온라인 홈페이지(농가지원바우처.kr)를 통해 오는 12일부터 30일까지 신청할 수 있다.

지원금은 지원 대상 분야 중 매출이 감소한 농가에 한해 지급되며 농협이 아닌 읍·면사무소 방문 신청이라는 점이 소농 한시 경영지원 바우처와 다른 점이다.

바우처 포인트는 자격 요건 및 매출 감소 심사를 거쳐 5월 중 1차 지급돼 9월 30일까지 사용 가능하다. 두 가지 유형은 중복 지원되지 않으며 타 부처의 재난지원금과 중복 수급이 불가하거나 금액이 변동되는 경우가 있으므로 요건 및 자격 등을 확인 후 신청해야 한다.

이상익 군수는 “농업 분야에 지원되는 재난지원금 신청 홍보 및 자격 검증 등을 철저히 해 지급 대상이 되는 농가가 빠짐없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함평=신재현 기자


함평=신재현 기자         함평=신재현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 디지털 뉴스 콘텐츠 이용규칙보기





많이본 뉴스
지난 기획시리즈